대종상 영화제
Daejong Film Awards
시작년도
1962년
개최월
12월

정부가 주관하는 영화 부문의 유일한 상으로 1958년부터 문교부(현 교육부)에 의해 실시되던 ‘국산영화상’을 2회 이후부터 공보부(현 문화관광부)에서 주관하면서 1961년 대종상으로 명칭을 바꾸어 1962년 제1회 시상식을 가졌다. 그 후 1969년 제8회와 1970년 제9회 때 대한민국 문화예술상(영화 부문)으로 명칭을 바꾸었다가 1971년 제10회부터 다시 대종상으로 개칭하여 오늘에 이른다. 제12~17회(1973~1978년)까지는 문공부와 영화진흥공사가 공동주최했고, 18~24회까지는 영화진흥공사 단독으로 행사를 주최했다. 제25회(1986년) 때는 다시 영화인협회와 영화진흥공사가 공동주최했으며, 이때부터 영화인협회의 본격적인 참여가 이루어졌다. 제30회(1992년) 때부터 민간기업의 참여가 이루어졌는데 삼성그룹이 재정 후원을 담당했다. 이에 따라 행사주최도 영화인협회와 삼성 공동으로 이루어졌다. 제32회(1994년) 때부터는 삼성 계열 문화재단인 삼성미술문화재단이 대신 참여해 영화인협회와 삼성미술문화재단 공동주최로 바뀌었다. 대종상은 한국영화계의 대표적 영화제로 존속하면서 우수영화의 발굴 및 포상을 통한 진흥효과를 거둔 것은 긍정적이지만 정부의 영화계 통제수단으로 변질되거나 포상을 둘러싼 영화인들의 마찰 등 부작용을 유발하기도 하였다.

수상정보

더보기
512014
심의서류 테이블
순번 수상부문 작품명 제작년도 수상자
1 최우수작품상 명량 2014
2 감독상 끝까지 간다 2013 김성훈
3 남우주연상 명량 2014 최민식
4 여우주연상 해적: 바다로 간 산적 2014 손예진
5 남우조연상 해적: 바다로 간 산적 2014 유해진
6 여우조연상 변호인 2013 김영애
7 신인감독상 변호인 2013 양우석
8 신인남우상 해무 2014 박유천
9 신인여우상 인간중독 2013 임지연
10 시나리오상 변호인 2013 양우석
11 시나리오상 변호인 2013 윤현호
12 촬영상 끝까지 간다 2013 김태성
13 조명상 끝까지 간다 2013 김경석
14 편집상 신의 한 수 2014 신민경
15 음악상 수상한 그녀 2013 모그
16 기획상 명량 2014
17 미술상 역린 2014 조화성
18 의상상 군도:민란의 시대 2014 조상경
19 기술상 명량 2014 윤대원
20 하나금융스타상 임시완
21 하나금융스타상 김우빈
22 하나금융스타상 이하늬
23 영화발전공로상 정진우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
로그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