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틸 플라워
Steel Flower
2015년 15세관람가 대한민국 83분 2016-04-07 (개봉)
배급사
㈜인디스토리
감독
박석영
출연
정하담 , 김태희 , 유안 , 박명훈 , 최문수 더보기
스크랩하기

담을 위치 선택

줄거리

스물 한살 하담은 거리의 소녀다. 12살에 고아가 된 그녀는 지금까지 거리에서 홀로 살아왔다. 그녀의 유일한 꿈은 일자리를 얻고 자립하는 것이다. 추운 서울을 떠나 부산으로 내려온 하담은 달동네의 버려진 집에 은신처를 마련하고 직장을 구하기 위해 부산을 떠돈다. 그러나 핸드폰도 주소지도 없는 그녀에게 취직은 너무나 어려운 과제다. 연이은 면접 탈락에도 포기하지 않고 직장을 구하러 다니는 하담. 그러나 사람들은 그녀를 이용하고 웃음거리로 만들 뿐이다.
낙심한 채 집으로 돌아오는 어느 날. 하담은 댄스 스튜디오의 탭댄스 소리에 이끌려 연습실을 훔쳐보게 된다. 땅바닥을 용감하게 구르는 탭 소리가 이상하게 좋아진 하담은 그날 이후 홀로 거리에서 탭을 연습하기 시작한다. 그리고 조금 행복해진다. 그러나 그녀의 생존은 여전히 쉽지 않다. 일하던 횟집에서 부당하게 쫓겨난 하담은 분노에 물고기를 훔쳐 바다에 던져버리고 한스럽게 운다. 눈물을 닦고 다시 처음처럼 거리를 떠돌다가 마음 착한 아저씨의 식당에 취직하게 된 하담.
최선을 다해 일하고 받은 일당을 모아 그토록 가지고 싶던 탭슈즈를 산다. (출처 : (주)인디스토리)

잘 곳이 없어 날마다 빈집을 찾아 헤매는 소녀가 있다. 겨울 동안, 추운 서울을 피해 부산에 내려간 소녀는 버려진 동네에서 빈집을 발견하고 잠을 청한다. 소녀는 돈을 벌기 위해 이곳저곳을 기웃거린다. 주소도, 신분증도, 전화번호도 없기에 일자리를 찾기는 쉽지 않다. 겨우 구한 일자리조차 소녀의 불안정한 신분을 악용한다. 주기로 했던 돈을 주지 않고 소녀를 쫓아내자 소녀는 악에 받쳐 몸싸움을 한다. 그러나 소녀의 편을 찾기는 어렵다. 그저 남을 이용하는 데만 혈안이 된 사회는 홈리스인 소녀에게 가혹한 시련을 안긴다. 박석영 감독은 데뷔작 <들꽃>에서도 홈리스 소녀 셋의 이야기를 담았다. <스틸 플라워>는 전작의 연장선에 있는 영화로 이번에는 이야기를 훨씬 간결하게 바꾸었다. 소녀 셋이 하나로 준 것뿐 아니라 악인의 형상도 전형성에서 벗어나려 애를 썼다. <들꽃>의 막내 정하담이 <스틸 플라워>의 소녀로 등장, 깊은 인상을 남긴다 (출처 : 2015 부산국제영화제)

크레디트 (45)

더보기
스태프

상세정보

등급정보
2016-MF00355 15세관람가 (2016-03-14)  
노트
2015 ACF 후반작업지원펀드 작품

관련글

더보기
  • 스틸 플라워 몇 해 전 덩치 좋은 한 감독이 <들꽃>이란 영화를 들고 나타났다. 완성도는 상당히 거칠었지만 가출 소녀들의 이야기를 보여주겠다는 의지가 분명한 작품이었다. 거리의 소녀들은 작은 방을 얻어 함께 살 궁리를 하면서 잠시나마 행복한 꿈을 꾸지만, 세상은 ... by.조영각(프로듀서) 2016-05-16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