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있는 소년 이준섭
A Talented Boy Named Lee Junseop (Jaeneunginneun Sonyeon Ijunseop)
2001 년 대한민국 22분
감독
신재인
출연
신미경 더보기
스크랩하기 DB 수정요청

담을 위치 선택

줄거리

소년 이준섭은 못생기고, 뚱뚱하고, 인기도 없는 외톨이다. 그러나 그가 어느 날부터 샤프심, 지우개, 가래침으로 비빈 도시락, 분필, 노트 등 세상의 모든 사물들을 먹어치우기 시작하면서 친구들의 관심을 사기 시작한다. “야, 니네 반에도 이런 애 있냐?” “없어, 이런 애가 어딨어.” 그는 전교에서 유일한, 독창적이고, 신기한, 그리고 비위가 좋은 소년이다.

그런 이준섭이 한 소녀를 좋아한다. 소녀는 그에게 “너 나 좋아하지? 얼마나 좋아해? 많이 좋아해? 그럼 너 내 똥도 먹을 수 있어?”라고 묻는다. 운동장 한가운데서 소녀와 소녀의 친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그는 똥이 담긴 도시락을 앞에 두고 꿈을 꾼다. 소년은 똥을 먹음으로써 사랑을 확인시키고 전교생의 축복 속에 결혼식을 연다. 해피엔드. 그러나 더욱 행복한 결말이 기다리고 있다.

100년 만에 찾아온 가뭄으로 전 인류가 굶주려 있을 때 소년은 기차역 앞 노숙자들을 향해 “여러분 주위를 둘러보세요, 눈을 뜨세요. 모든 게 여러분의 밥입니다!”라고 외친다. 구황(救荒)소년은 그렇게 지구를 구한다. 판타지가 깨지면 소년은 여전히 도시락 앞, 운동장 한가운데 서 있다. “그래도 나는 재능있는 소년. 소녀는 나를 사랑할 거야. 그래도 우린 행복할 거야….”

장르
#코메디 #드라마
키워드
#재능 #비위 #친구 #인정 #문방구 #똥

로그인 하시면 새로운 키워드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크레디트 (9)

더보기
스태프

수상정보

더보기

상세정보

등급정보
(1) 상영시간 22분 

관련글

더보기
  • 재능있는 소년 이준섭 똥을 먹는 장면이 가장 유명한 영화는? 단연코 존 워터스의 <핑크 플라밍고>를 들겠다. 쓰레기 영화의 영원한 히로인, 드래그 퀸이자 게이였던 디바인이 방금 배출된 따끈따끈한 실제 개똥을 주워 먹는 장면은 영화 마지막 부분에 쓰여 충격을 통해 이 영화가 ... by.허경(정발산 영화거구) 2014-01-28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