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자 아끼꼬 쏘냐
Myong-Ja Akiko Sonia(Myeongja Akkikko Ssonya(Myong-Ja Akiko Sonia)*)
1992년 고등학생가 대한민국 138분 1992-02-01 (개봉) 55,733(관람)
제작사
지미필림
감독
이장호
출연
김지미 , 이영하 , 김명곤 , 이혜영 , 이반 니콜라이 더보기
스크랩하기

담을 위치 선택

줄거리

동진은 연상의 여인 명자에게 이성의 눈을 뜨지만 그녀가 동경 유학생 유민호와 깊은 관계임을 알고 고향을 떠난다. 1943년, 동진은 일본 공산당에 가입해 테러리스트로서 항일 투쟁의 제일선에서 활약하던 중 까페의 마담이 되어있는 명자와 재회하게 된다. 그러나 동진은 명자를 카페로 팔아넘긴 매춘업자를 살해하고 떠나고, 명자는 동진의 파트너인 야마모토와 깊은 사랑에 빠져 결혼까지 이른다. 그러나 야마모토는 곧 헌병대장에게 체포되고 만다. 그후 사할린에 도착한 동진은 명자를 찾아 이곳 저곳을 수소문하던 끝에 한때 그를 사랑했던 가즈꼬를 통해 해방 이후 행방불명이 될 때까지의 명자 소식을 듣고 가까스로 명자를 찾아 45년만에 해후한다. 그러나 명자는 북한 국적자로서 귀국할 수 없는 처지가 되어있음을 알고 두 사람은 머나먼 조국 하늘을 응시한 채 사무치는 통한을 금치못한다.

크레디트 (72)

더보기
스태프

수상정보

더보기

상세정보

등급정보
92-24 고등학생가 (1992-01-27)  
개봉극장
명보, 롯데1관, 명보아트홀(서울)
로케이션
사할린, 일본 북해도

관련글

더보기
  • 이장호 감독의 <명자 아끼꼬 쏘냐>(1992) 1974년 데뷔작인 <별들의 고향>으로 혜성처럼 등장한 이장호 감독은 잠시 부침을 겪기도 했지만 1980년 <바람 불어 좋은 날>이라는 작품을 계기로 새로운 한국영화의 물꼬를 트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바보선언등 일련의 사회성 짙은 영화들로 ... by.김시무(영화평론가) 2010-11-18
  • 명자 아끼꼬 쏘냐 1974년 데뷔작인 <별들의 고향>으로 혜성처럼 등장한이장호 감독은 잠시 부침을 겪기도 했지만 1980년 <바람 불어 좋은 날>이라는 작품을 계기로 새로운 한국영화의 물꼬를 트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바보선언등 일련의 사회성 짙은 영화들로 1... by.김시무(영화평론가) 2011-06-08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