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짓는 늙은이
An Old Potter ( Dok Jinneun Neulgeuni ) VOD
1969년 미성년자관람불가 대한민국 88분 1970-03-04 (개봉) 136,627(관람)
제작사
동양영화주식회사
감독
최하원
출연
황해 , 윤정희 , 남궁원 , 허장강 , 김정훈 더보기
스크랩하기

담을 위치 선택

VOD

독짓는 늙은이 VOD이용안내
독짓는 늙은이[본편] KMDb HD VOD
상영시간
01:28:00
색채
컬러
프레임크기
800x450
관람료
0원

줄거리

독을 구으며 고독하게 살아가던 송영감(황해)은 눈밭에 쓰러져 죽어가던 옥수(윤정희)라는 젊은 여인의 생명을 구해준다. 송영감은 옥수와 혼례식을 올리고 당손(김정훈)이라는 아들을 본다. 당손이 일곱 살이 되던 어느 날, 옥수 앞에 옛 애인 석현(남궁원)이 나타난다. 옥수를 찾아 헤매던 석현은 다시는 옥수와 헤어지지 않기 위해 송영감의 도제로 들어간다. 석현에게 떠날 것을 요구하던 옥수는 석현을 향한 욕망을 이기지 못하고 석현과 야반도주한다. 송영감은 당손과 살아가기 위해 독을 굽지만 독마저 다 터져버린다. 송영감은 당손을 부잣집에 양자로 보내고 스스로 가마 속에 들어가 불에 타죽는다. 장성한 당손(김희라)은 아버지의 친구(허장강)로부터 옛날 이야기를 듣고 눈물을 흘린다. 당손이 단 한번만이라도 어머니를 만나보고 싶다고 말했을 때, 참회하기 위해 거지꼴로 그곳에서 머물고 있었던 어머니가 기적처럼 당손의 눈앞에 나타난다.

크레디트 (41) Full Credit

더보기
스태프

수상정보

더보기

상세정보

등급정보
방제4408호 미성년자관람불가 (1969-06-30)  
다른제목
거룩한 밤에 욕정(시나리오명)
개봉극장
국제
수출현황
동남아(70)
노트
■ 황순원의 단편소설을 원작으로 한 문예영화의 대표작. 아내와 자식이 떠난 후 홀로 남겨진 주인공 송영감이 고독과 절망을 견디지 못하고 독을 굽던 가마에 들아가 스스로 삶을 마감한다는 줄거리는 원작과 크게 다르지 않다. 그러나 최하원 감독은 짧은 단편소설을 장편영화로 옮기면서 원작소설을 새롭게 해석했는데, 곧 원작과는 달리 섹슈얼리티의 문제를 중요한 소재로 끌어들인 것이다. 여주인공 옥수가 떠나기 전까지 영화의 전반부는 젊은 여인 옥수를 향한 송영감과 석현의 애정과 질투, 성적 욕망이 빚어내는 심리적 갈등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된다. 1960년대 대표적인 액션 스타 황해의 무르익은 열연이 돋보이는, 그의 대표작. 송영감이 며칠 굶고 핏발 선 눈으로 아들을 떠나보내는 장면을 실감나게 찍기 위해 황해는 실제로 며칠을 굶고 촬영에 임했다고 한다.

■“한국적인 소재를 토속적인 화면과 색감으로 가장 한국적으로 표현해낸 몇 안 되는 문예영화 중 하나”(이승훈)

황순원의 단편소설을 영화화한 작품. 문예영화의 대표작으로 꼽히는 영화다. 아내와 자식이 떠난 후 홀로 남겨진 주인공 송 영감이 고독과 절망을 견디지 못하고 독을 굽던 가마에 들어가 스스로 삶을 마감한다는 것이 대체적인 영화의 줄거리로, 이는 원작과 크게 다르지 않다. 그러나 촤하원 감독은 짧은 단편소설을 장편영화로 옮기면서 원작소설을 새롭게 해석했는데, 곧 원작과는 달리 섹슈얼리티의 문제를 중요한 소재로 끌어들인 것이다. 여주인공 옥수가 떠나기 전까지 영화의 전반부는 젊은 여인 옥수를 향한 송 영감과 석현의 애정과 질투, 성적 욕망이 빚어내는 심리적 갈등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된다. 특히 흥미로운 것은 옥수의 성적 욕망이다. 송 영감의 욕망의 대상에 머물던 옥수는 석현의 출현으로 자신의 성적 욕망을 자각한 후 남편인 송 영감을 버리고 석현과 함께 떠난다. 물론, 스스로의 욕망을 좇은 옥수의 선택은 송 영감의 시선을 통해 도덕적으로 단죄된다. 옥수의 야반도주 이후 송 영감의 삶은 부서지기 시작한다. 독은 가마에서 깨져버리고, 어린 아들은 양자로 떠나간다. ‘그녀 때문에’ 그는 불행의 늪에 빠지고 결국은 죽음의 길을 택한다. 그 과정을 그린 후반부는 사실상 남성 멜로 드라마적 성격을 띠는데, 감정 고조를 위해 과장된 음악과 눈물 등이 빈번하게 사용된다는 점에서도 그러한 특징을 엿볼 수 있다. 1960년대 대표적인 액셕스타 황해의 무르익은 열연이 돋보이는, 그의 대표작이기도 하다.

리스트

한국영상자료원
2006 한국영화100선

관련글

더보기
  • <독짓는 늙은이> 최하원, 1969년 친구 : 말 들어보니 자네와 천생연분, 하늘이 짝지어줬더군 그래, 허허허. 송영감 : 원 사람두날더러 그럼 잡아두란 말인가 원. 친구 : 사람 숭물스럽긴, 아 달아날까봐 옷까지 그렇게 해 놓구서 그래? 참난 못 속이 네 꼭 잡게 놓치지 말구 허허허. 꼭 잡 ... by.정종화(한국영상자료원 선임연구원) 2010-09-03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
로그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