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
Lies (Geojismal) 1999 년
극영화 18세관람가(청소년관람불가) 대한민국 95분 2000-01-08 (개봉) 303,681(관람)
제작사
신씨네
감독
장선우
출연
이상현 , 김태연 , 전혜진 , 최현주 , 한관택 더보기
스크랩하기 DB 수정요청

담을 위치 선택

이미지 (39)

더보기

줄거리

서른여덟의 제이는 한때 잘 나가던 조각가였지만 지금은 아무것도 하질 않는다. 조각에는 관심조차 없던 소녀 와이가 그런 제이를 알게 된 건 순전히 친구 덕분이다. 제이의 작품집만을 들고 다니던 친구를 위해 건 전화에서 와이는 목소리가 근사하다는 이유로 그만 제이에게 폰섹스를 제안하게 되고, 그들은 그렇게 한달가량 목소리를 통해 서로의 몸을 익히게 된다. 언니들과 달리 20살이 되기 전에 스스로 처녀를 떼고 싶어 하던 와이는 졸업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채 드디어 제이를 만나기로 작정한다. 첫 만남에서 와이는 순결을 잃게 된다. "와이야. 목욕탕에서 벗는 것과는 달라. 그건 알겠지" 하며 조심스런 우려를 하던 제이는 당돌한 와이의 태도에 오히려 그녀에게 이끌리게 된다. 그날로부터 두 사람의 관계는 급진전을 하게 되고, 일요일 오후마다 그들은 정신없이 서로의 몸을 탐닉하는데 집중한다. "널 때릴 거야" 와이는 제이의 갑작스런 제안을 아무렇지도 않은 듯 받아들인다. 용케 아픈 매질을 잘도 견디어 내는 와이. 전희의 수단 정도로만 여겼던 매질의 강도는 갈수록 더해가고 그만큼 제이의 집착도 더해간다. 와이가 맞고 제이가 때리던 관계는 차츰 뒤바뀌어 이젠 제이가 맞고 와이가 때리기 시작한다. 주저하던 처음과는 달리 때리는 것도 잘하는 와이. 그녀는 역시 소질이 많다. 한편 제이의 집은 누군가에 의해 불타버리고 대학생이 된 와이는 제이와의 관계를 오빠에게 들통 나면서 집을 나와 버린다. 누구도 더 이상 집으로 돌아가지 않는다. 사랑은 와이가 제이 곁을 아무말없이 떠나면서 끝이 나고 결국 제이는 아내가 있는 파리로 떠난다. 와이만을 그리던 제이에게 전화가 온건 바로 그 무렵이었다.

장르
#멜로드라마 #에로
키워드
#SM #고3 #등급보류 #마조키즘 #매질 #새디즘 #소설원작 #여관 #전희 #조각가 #파리 #폰섹스 #한국소설원작

로그인 하시면 새로운 키워드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크레디트 (100) Full Credit

더보기
스태프
참여사
  • 제작사
    : 신씨네
  • 배급사
    :  한맥영화

풀 크레딧 이미지 (19)

더보기

수상정보

더보기

상세정보

등급정보
(1) 심의일자 1999-12-29  심의번호 99-F220  관람등급 18세관람가(청소년관람불가)  상영시간 95분  개봉일자 2000-01-08
개봉극장
단성사, 명보, CGV 강변11, 브로드웨이, 씨네플러스, 키네마(서울)
수출현황
네델란드, 싱가포르, 홍콩, 대만, 멕시코, 브라질, 남미, 호주, 일본, 러시아
삽입곡
(주제곡)거짓말-샘플링'청산유수'(작곡:달파란)
육체의 환타지-(작사,작곡:볼빨간), 우연-(작곡:장민승)

관련글

더보기
  • 장선우의 열린 영화를 다시 생각한다 “한국영화의 새로움은 흥행의 성공이라는 가장 큰 미신부터 하나하나 버려나가는 것으로부터 출발해야 한다.지금으로부터 30년 전, 1983년에 장선우 감독이 ‘새로운 삶 새로운 영화’라는 글에서 했던 말이다. 그는 겨울을 겪고 있는 한국영화의 부... by.김성욱(영화평론가) 2013-02-06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
로그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