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버스크린 1965년 6월호

목차

1. 영화상은 이래도 좋은가?
   대종상의 폐지를 주장한다, 신우식, 62쪽
   권위은 몰라도 스켄들은 없었다, 이명원, 64쪽
   외국의 영화상과 한국의 영화상, 정영일, 66쪽
2. [특집] 에로티시즘과 스타들
   젊은 우수미의 태현실, 이봉구, 58쪽
   반치 상태의 매력과 최지희, 차범석, 57쪽
   사라브레드 김혜정, 김상일, 56쪽
   엄앵란의 매력은 미녀가 아닌데 있다, 최해운, 60쪽
   보일듯 말듯한 최은희의 에로티시즘, 방근택, 59쪽
3. [영화 수상]
   무성영화시절에의 향수, 박고석, 80쪽
   영화·변호사·검사, 이원형, 81쪽 
   영화관과 도서관, 박이도, 81쪽
   나의 젊은날과 영화의 비중, 정종, 82쪽
   코메디영화, 안제승, 83쪽
4. [●나의 영화광 시절] 내 마음의 빈터를 메꿔주던 명화·명우들, 전병순, 88쪽
5. [●갈지자 연구실] 여배우들의 심술 신론, 이현일, 94쪽
6. [●여우들의 사생활 진단] 세계의 여우들은 과연 사랑에 사는가, 문일명, 98쪽 
7. ■국내스타· 뉴스네트워크 ■ 해외스타· 뉴스네트워크
8. [표지] 나타리·우드
9. [아트화보] 신성일·강문·박수정·김정철
10. [표지·목차 구성] 정규동
11. [아트촬영] 김기웅 
12. [토픽저널] 
    영화, 편집부, 72쪽
    연극, 오사량, 74쪽
    방송TV, 정홍택, 76쪽
    가요, 서경술, 78쪽
13. [신영화 소개]
    로타리의 미소/이형표
    순교자/유현목
    수탉 같은 사나이/박종호
    용사는 살아있다/김기덕
    밤에 핀 해바라기/최훈
14. ● 어느 부리짓드·바루도 론, 김소명, 104쪽
15. ● B·B와의 신문답, 외지에서, 108쪽
16. ● 아란·드롱과의 공개지상 인터뷰, 외지에서, 110쪽
17. [●내일의 영화인을 위한 쎄미너]
    연출 노우트, 유현목, 130쪽
    씨나리오 강좌, 김지헌, 134쪽
    배우 교실, 이진순, 132쪽
18. [●씨나리오 월평] 상업작가에 도전하는 새 사람들, 김지현, 128쪽
19. [●창작노우트 공개②] 허구와 직접경험의 주변, ≪월급봉투≫의 수첩에서, 신봉승, 126쪽
20. [이달의 문제작]
    한국적 현실을 묘사한 ≪성난 영웅들≫, 정인엽 감독, 116쪽
    세계적 명작을 영상화한 ≪순교자≫, 유현목 감독, 114쪽
21. ●우수씨나리오상 수상 참가작품
    선과 악, 유일수, 136쪽
    용서 받을 길 없다, 초이, 153쪽
22. 미국 인기스타 베스트10, 편집부, 90쪽
23. 비평가 11인 선정· 우리영화 베스트3, 70쪽
24. [●신인등장] 태양을 외면한 반항아/김대양 편, 102쪽
25. [● 작품연구] 씨네마 에로티시즘의 미학과 ≪죽어도 좋아≫, 편집부, 124쪽
26. [■ 본지창간 1주년 기념행사] 10만원 고료 씨나리오 대모집,119쪽
※ 본 게시물에는 작성자(필자)의 요청에 의해 복사, 마우스 드래그, 오른쪽 버튼 클릭 등 일부 기능 사용이 제한됩니다.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