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봉수
KO Bongsoo / 1976  ~ 
대표분야
감독
활동년대
2010
DB 수정요청

관련글 (1)

  • 다영씨 채플린의 영화는 항상 서글프고 처량 맞았다. 넘어지고 고꾸라지고, 요상한 것 (이를 테면 ‘황금광 시대’에서의 고무부츠 같은것) 을 우걱우걱 씹어대는 것을 반복하면서도 결국 그의 이야기는 웃음 뒤로 지긋지긋한 가난과 계급적 불평등을 이고 살았던... by.김효정(영화평론가) 2019-04-29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