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정남
Cha Jung-nam / 車正男 / 1937  ~  1996
대표분야
조명
활동년대
1960, 1970, 1980, 1990
DB 수정요청

필모그래피 (165)

더보기
조명 :
본투킬 (장현수, 1996)
진짜 사나이 (박헌수, 1996)
사랑하기 좋은날 (권칠인, 1994)
말미잘 (엄마와별과말미잘) (유현목, 1994)
계약커플 (신승수, 1994)
장미의 나날 (곽지균, 1994)
구미호 (박헌수, 1994)
서편제 (임권택, 1993)
참견은 노~ 사랑은 오예~ (김유진, 1993)
살어리랏다 (윤삼육, 1993)

주요경력

1992~1994년 6대 조명감독협회 회장

기타정보

저술내역
1989년 영화조명(영화진흥공사 발행)
수상내역(영화)
1967년 제5회 청룡영화상 기술상(한)/
1969년 제5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기술상/
1970년 제7회 청룡영화상 기술상(나도 인간이 되련다)/
1978년 제17회 대종상 영화제 조명상(망명의 늪)/
1981년 제20회 대종상 영화제 조명상(만다라)/
1983년 제22회 대종상 영화제 조명상(여인잔혹사 물레야 물레야)/
1983년 제19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기술상(안개마을)/
1989년 제13회 황금촬영상 시상식 특별상(조명상)(개그맨)/
1991년 제29회 대종상 영화제 조명상(젊은 날의 초상)/
1992년 제30회 대종상 영화제 조명상(개벽)/
1996년 제34회 대종상 영화제 공로상/

영화인 정보조사

출처 : 한국영화인 정보조사
차정남은 <돈바람 님바람>(1963)에서 손영철 조명감독의 조명팀으로 처음 크레딧에 이름을 올렸고, 1964년 <니가 잘나 일색이냐>(1964)로 조명감독 데뷔를 했다. <막차로 온 손님들>(1967), <장군의 수염>(1968), <카인의 후예>(1968), <나도 인간이 되련다>(1969), <봄봄>(1969), <장군의 아들>(1990), <서편제>(1993), <본투킬>(1996) 등 140여 편의 영화에서 조명을 담당했다(KMDb). 인천상륙작전을 소재로 하여 한국에서 촬영된 미국영화 <오! 인천>(테렌스 영, 1981)에서 조명감독에 해당하는 개퍼(Gaffer)로 참여해 미국 영화제작 시스템을 체험하기도 했다(IMDB). 차정남은 1990년대에 당시 조명감독의 평균 임금이 편당 8백~1천만 원 정도일 때 2천만 원의 임금을 받는 등 조명감독으로서는 최고의 대우를 받았다(매일경제). 1992년부터 1994년까지 조명감독협회 회장으로 있으면서 일본 조명협회와의 교류도 추진했다(한국영화사연구소). 차정남은 <뽕>(1985)의 제작에 참여했을 때 그 영화에 출연한 여배우와 결혼했다(씨네21).

* 참고문헌
매일경제 1993년 1월 27일자 13면.
“조명기를 든 부부 최성원. 남진아 이야기 (1)”, 씨네21, 2002/03/02.
(http://www.cine21.com/do/article/article/typeDispatcher?mag_id=7767)
KMDb
(http://www.kmdb.or.kr/actor/mm_basic.asp?person_id=00004930&keyword=차정남)
IMDB
(http://www.imdb.com/title/tt0084132/fullcredits)
한국영화사연구소 엮음, 『한국영화를 말한다: 한국영화의 르네상스 3』, 한국영상자료원, 2007, 213쪽.

[작성: 김성희]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