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호
Kim Seung-ho / 金勝鎬 / 1918  ~  1968
본명
김해수 (Kim Hae-soo)
대표분야
배우, 제작/기획
활동년대
1940, 1950, 1960, 1970
DB 수정요청

관련글 (6)

  • [한국영화걸작선]만선: 10월의 영화 Ⅰ 김수용 감독은 1965년에 아동영화 <저 하늘에도 슬픔이>로 그해 방화 흥행 1위를 기록하고, 청룡영화상에서 감독상과 작품상을 수상했다. 그리고 곧 이어 개봉한 <갯마을>은 평단의 호평과 함께 흥행도 성공하고, 서울시문화상을 비롯하여 여러 영화상에... by.정민아(영화평론가, 성결대교수) 2020-09-29
  • [한국영화걸작선]해바라기 가족 : 11월의 영화 II 9월의 <박서방>(강대진, 1960), 10월의 <마부>(강대진, 1961)에 이어 11월에도 또 한 편의 ‘김승호 영화’를 소개한다. 김승호는 <로맨스 빠빠>(신상옥, 1960), <서울의 지붕 밑>(이형표, 1961), <삼등과장>(이봉래, 1961)... by.홍지로(번역가) 2019-11-15
  • [한국영화걸작선]로맨스빠빠 : 11월의 영화 I 영화 초반부 가족 구성원들은 도시적 삶 속에서 누릴법한 로맨틱한 순간을 선보인다. 막내딸은 버스에서 남학생과 눈이 마주치고, 여배우와 연애를 하는 큰아들은 멜로 영화를 찍고 있으며, 첫째 딸은 동물원 데이트를 즐긴다. 이러한 낭만의 중심에는 가장 ‘ ... by.송효정(영화평론가, 대구대학교 인문교양대학 창조융합학부 조교수) 2019-11-01
  • [한국영화걸작선]마부 : 10월의 영화 I 1960년대 한국영화는 지난 시절 유행했던 멜로드라마의 감정적 흐름을 딛고 조금씩 변화하는 중이었다. 전통 신파의 줄기에 미묘하게 균열이 생긴 것이다. 1950년대 한국영화 중흥기를 이끌었던 감정 주도적 드라마의 원형은 새로운 10년을 맞아 사실적이고도 사회 ... by.이지현(영화평론가) 2019-10-01
  • 육신(肉身)의 길에서 만난 두 배우 The way of all flesh. 살이 붙어있는 살아있는 모든 것들은 같은 길을 가게 된다. 배우의 삶, 스타의 삶도 그렇다. 한 시대를 거머쥐고 모든 이의 시선을 받던 이가 어느덧 조금씩 시야 밖으로 밀려나다가 마침내 잊혀지고 만다는 진부하다면 진부한 ‘스타의 ... by.김한상(한국영상자료원 연구원) 2008-11-13
  • <박서방>(1960) 박서방: 아니 그런 말 하려고 날 불렀소? 주식 고모: 그렇죠.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자면 대학 출신은 대학 출신끼리, 명문의 집안은 명문의 집안끼리, 노동자는 노동자의 집안끼리. (박서방, 흥분하여 일어서서 나가려 한다) 주식 고모: 훌륭한 사위감을 볼... by.김한상(한국영상자료원 연구원) 2008-08-28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
로그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