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명중
Hah Myung-joong / 河明中 / 1947  ~ 
본명
하명종 (Hah Myung-joong)
대표분야
감독, 배우, 제작/기획, 시나리오
활동년대
1960, 1970, 1980, 1990, 2000
DB 수정요청

관련글 (5)

  • [한국영화걸작선]수절: 1월의 영화 미성숙한 작가의식 <수절>(1973)은하길종 자신의 말과 글에 의해 한동안 신비화된 작품이다.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와 UCLA 대학원 동문이었으며 졸업 작품으로 MGM에서 주는 주요한 상을 받았고 귀국해서는 한국사회의 폭압성을 피에르 파올로 파졸리니 풍 ... by.김영진(영화평론가) 2021-01-05
  • [한국영화걸작선]한네의 승천: 7월의 영화 Ⅱ 한국적인 영화란 무엇인가? 영화 <한네의 승천>(1977)을 보면서 이런 질문을 떠올렸다.하길종 감독의 어떤 다른 영화보다 덜 표현적이지만, 이 작품은 더 전통적인 표면을 가지고 있다. 극작가 오영진이 발표한 ‘의례3부작중 동명의 이야기를 각색해 완 ... by.이지현(영화평론가) 2020-07-14
  • [한국영화걸작선]고교얄개: 3월의 영화 Ⅰ 1970년대 한국영화가 청년 문화와 만나면서 하길종 감독의 <바보들의 행진>(하길종, 1975)을 낳았다면, 그 반대편엔 당대의 하이틴 문화를 담은 <고교얄개>(석래명, 1976)가 있었다. 전자가 유신 시대와의 불협화음이었다면, 후자는 순응적인 화음에 가 ... by.김형석(영화저널리스트, 전 스크린 편집장) 2020-03-02
  • <땡볕>(하명중, 1984) 너와 나의 아버지들은, 할아버지들은 여자를 때리고 발로 찼다. 땡볕에 나가 산과 들과 밭을 헤매게 내버려두었다. 헛된 욕망에 남은 것이 무엇이었나. 우리는 계속 살아나가야 하고, 누군가는 그 잘난 입을 닫고 들어주어야 하지 않겠는가. by.이우인(일러스트레이터) 2019-01-04
  • 에로사극 바람 한복판에서 싹튼 작가주의 임권택, 이장호, 하명중 세상사란 참 희한한 것이어서 출구가 전혀 보이지 않는 막장의 느낌이 들 때에, 어느 한 구석에서 수상한 싹이 자라는 법이다. 1984년 이장호 감독의 심각한 장난기로 가득 찬 영화 <바보선언>은, 영화에는 관심이 없고 오로지 스포츠에만 올인하는 사회에 절 ... by.이영미(대중예술평론가) 2009-08-24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