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락도 살인사건
Paradise Murdered (Guk-rak-do Sal-in Sa-gun) 2007 년
극영화 15세관람가 대한민국 112분 2007-04-12 (개봉)
제작사
두엔터테인먼트,㈜디씨지플러스
감독
김한민
출연
박해일 , 박솔미 , 성지루 , 최주봉 , 김인문 더보기
스크랩하기 DB 수정요청

담을 위치 선택

이미지 (79)

더보기

줄거리

1986년, 시체가 사라진 의문의 살인사건 발생!
1986년, 아시안게임으로 세상이 떠들썩하던 9월. 목포앞바다에서 토막 난 사람 머리통이 발견된다.
사체 부검 결과, 토막 난 머리통의 주인이 인근에 위치한 섬, 극락도 주민이라는 사실이 밝혀지고 특별조사반은 본격적인 수사를 위해 사건 현장 탐문에 나선다. 형사들은 송전 기사의 합숙소와 보건소로 추정되는 곳에서 살인사건의 흔적으로 보이는 핏자국과 부서진 무전기 등을 발견하지만, 끝내 한 구의 시체도 찾아내지 못한다.

한달 전 극락도…
화투판 살인사건, 그것은 시작에 불과했다!
바깥 세상 돌아가는 일엔 도통 관심이 없는 듯 순박하기만 한 섬주민 17명이 사는 작은 섬, 극락도. 천국 같은 이 곳에서 끔찍한 살인사건이 발생한다. 김노인의 팔순 잔치가 벌어진 다음날 아침, 두 명의 송전기사의 사체가 발견된 것. 함께 화투판에 있었던 덕수(권명환 分)가 유력한 용의자로 떠오르지만 그의 행방마저 묘연한 채 사건은 미궁으로 빠져든다.

사건과 관련된 듯한 모종의 쪽지 발견!
그리고 이어지는 참혹한 연속살인사건의 전개!
섬 주민 전원이 용의자일수도, 피해자 일수도 있는 혼란스러운 상황, 난생 처음 살인사건을 맞닥뜨린 마을 사람들은 보건 소장 제우성(박해일 分) 을 필두로 화투판 살인사건 범인을 추리하는데 열을 올리지만, 이웃들의 주검만 늘어간다. 한편, 우연한 기회에 이번 살인사건과 관련된 듯한 모종의 쪽지를 발견한 학교 소사 춘배(성지루 分)는 쪽지의 의미를 알아내기 위해 혈안이 되는데……


17명의 섬주민이 맞닥뜨린 사건의 진상과 범인의 실체는 무엇인가?
그리고 쪽지가 말하려고 한 것은 무엇이었을까?

장르
#미스터리 #스릴러 #공포
키워드
#귀신 #연쇄살인 #시체 #토막시체 #살인 #섬 #화투 #의문연쇄살인 #용의자 #살인용의자 #주검

로그인 하시면 새로운 키워드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크레디트 (344) Full Credit

더보기
스태프
참여사
  • 제작사
    : 두엔터테인먼트  ㈜디씨지플러스
  • 배급사
    :  MK픽처스

풀 크레딧 이미지 (24)

더보기

상세정보

등급정보
(1) 심의일자 2007-03-28  심의번호 2007-F108  관람등급 15세관람가  상영시간 112분  개봉일자 2007-04-12
로케이션
가거도, 고성 공룡박물관, 고성 상족암 유람선, 남해군, 부산교육대학교, 부산해양대학교, 육지도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
로그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