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우가 남긴 한마디
The Last Words from a Comrade in Arms (Jeon-uga namgin hanmadi) 1979 년
극영화 중학생가 대한민국 105분 1979-04-20 (개봉) 16,937(관람)
제작사
한진흥업
감독
이원세
출연
진봉진 , 장혁 , 전영선 , 김만 더보기
스크랩하기 DB 수정요청

담을 위치 선택

이미지 (4)

더보기

줄거리

40번을 빼앗고 39번을 빼앗긴 598고지는 전술상의 요지이고, 적은 그곳을 천연요새화했다. 이 요새를 폭파하지 않고는 고지를 탈환하지 못하기 때문에 정예특공대가 적진 깊숙히 침투된다. 특공대는 굴로 침입하여 악전고투속에 화약고의 60도 경사진 지하터널로 들어가, 시한폭탄을 장치하고 탈출한다. 도중에 장상사는 탈출을 하지 못하고 화약고와 함께 폭발하고 전사한다. 남은 대원은 트럭으로 탈출하나 고목에 부딪혀 모두 희생되고 의무병인 차일병만이 본대를 향한다.

장르
#군사
키워드
#한국전쟁말 #지뢰 #인민군 #운전병 #위생병 #탈영 #애인 #전사

로그인 하시면 새로운 키워드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크레디트 (16)

더보기
스태프
참여사
  • 제작사
    : 한진흥업

수상정보

더보기

기타 수상정보

  • 한국연극영화예술상(15회)-대상:한갑진,작품상:한갑진,시나리오상:백결

상세정보

등급정보
(1) 심의일자 1979-01-19  관람등급 중학생가  상영시간 105분  개봉일자 1979-04-20
다른제목
지상에서 영원으로(시나리오명)
그리고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시나리오명)
개봉극장
허리우드
수출현황
아시아.아프리카(80)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