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요한 아침의 나라에서
Im Land Der Morgenstille ㆍ In the Land of Morning Calm 1925 년
기록물 독일 117분
제작사
성오틸리엔 수도원(Erzabtei St. Ottilien)
감독
노르베르트 베버
출연
노르베르트 베버 더보기
스크랩하기 DB 수정요청

담을 위치 선택

줄거리

옛 선조들과 초기 선교사들의 삶을 엿볼 수 있는 매우 귀중한 역사적 자료.

노르베르트 베버 신부는 성 베네딕도회 오틸리엔 연합회 총아빠스(대수도원장)로서, 1925년 한국 성 베네딕도회를 방문하여 이 기록영화를 만들었다. 그는 "고요한 아침의 나라에서"라는 책과 영화를 통해 최초로 한국을 독일에 소개했다. 이 영화는 1920년대 한국의 풍물을 놀랄 정도로 자세히 담고 있어 역사적으로도 매우 귀중한 작품이다. 또한 서울, 특히 북한과 만주 지역의 한국 성 베네딕도회 선교원의 활동을 영상으로 기록했기에 교회사적으로도 의미가 크다. 베버 신부는 한국을 존경하고 사랑했다. 이 영화는 일제하에서, 그가 남긴 위대한 사랑과 연민의 기록이다. (출처 : DVD)

장르
#지역 #역사 #문화
키워드
#1920년대 #무성영화 #풍물 #한국 #신부 #카톨릭사제 #일제시대 #일제강점기

로그인 하시면 새로운 키워드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크레디트 (2)

더보기
  • 감독 :
    노르베르트 베버
  • 출연 :
    노르베르트 베버
참여사
  • 제작사
    : 성오틸리엔 수도원(Erzabtei St. Ottilien)

상세정보

등급정보
(1) 상영시간 117분 
다른제목
조용한 아침의 나라(비디오 출시)
노트
■ 베버 신부는 1925년 5월부터 126일 동안 조선과 간도를 순회하며 35㎜ 필름 1만5000m 분량을 촬영했다. 실제로 편집작업을 마친 영화는 간단한 자막을 달아 1927년 뮌헨인류학박물관을 시작으로 독일 남부 100여 마을에서 상영돼 큰 관심을 모았다고 한다. [조선일보 090918]

관련글

더보기
  • 베버 영화의 이해 1920년대 독일의 원정영화・민족지영화・선교영화의 맥락에서, 그리고 기술적 측면에서 노르베르트 베버 영화 컬렉션의 영화적 가치를 짚어본다. 1920년대 독일의 원정영화, 민족지영화, 선교영화 맥락에서 본 베버 영화 베버의 영화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수요... by.최소원(독일통신원) 2016-04-10
  • 베버의 발자취를 따라서 1925년 한국에서 활동하던 독일 선교사들의 연대기 문서를 통해 서울과 원산을 거쳐 북간도로 향한 노르베르트 베버 신부의 여정을 따라가본다. 성오틸리엔 수도회의 한국 선교 서울에서 원산을 거쳐 북간도로 1908년 9월 15일 조선대목구를 관할하던 파리외방... by.최소원(독일통신원) 2016-04-10
  • 한국과 북간도를 기록한 최고(最古)의 장편 다큐 노르베르트 베버의 영화 컬렉션은 1920년대 한국의 문화와 풍물을 기록한 소중한 사료이자 치밀하게 기획된 장편 다큐멘터리라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노르베르트 베버 영화 컬렉션 발굴 과정과 의미, 현황을 소개한다. 베버 컬렉션의 역사적 가치 영... by.최소원(독일통신원) 2016-04-10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
로그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