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 전쟁
Kim's War(Gim-ui jeonjaeng)
1992년 고등학생가 대한민국 117분 1992-02-29 (개봉) 16,979(관람)
제작사
한진흥업주식회사
감독
김영빈
출연
유인촌 , 이혜숙 , 김복희 , 김형일 , 신우철 더보기
스크랩하기

담을 위치 선택

줄거리

재일 조선인 김희로는 일곱개의 이름으로 전과 6범, 15년이 넘는 옥살이를 겪어야만 했던 이력의 사나이이다. 1967년, 40세의 나이로 여섯 번째 출옥을 한 김희로는 식료품 운송업을 하며 성실한 생활을 하기 위해 노력하고, 밍크스빠의 가수 후사꼬와 사랑에 빠지면서 행복을 구가한다. 그러나 후사꼬와 김희로의 관계를 못마땅해 하는 야쿠자 두목 소가는 분개하고, 시미즈서의 고이즈미 형사는 편견에 사로잡혀 김희로에게 감시의 눈길을 떼지 않는다. 김희로는 후사꼬를 소가의 손아귀에서 빼내려 하지만 막강한 조직력을 갖고 있는 소가에 대항하기에는 역부족임을 깨닫고 후사꼬와 아오모리의 눈덮힌 산속으로 도망간다. 그러나 소가의 손길이 어머니 가게에까지 위협하자 희로는 소가와 그의 부하 오모리를 엽총으로 쏘고, 고이즈미 형사를 죽이려다 여의치 않자 스마다교로 도망가 한 여관에서 인질극을 벌인다. 죽은 소가가 범죄를 일삼는 야큐자임을 밝힐 것과 고이즈미 형사가 조선인 차별에 대해 텔레비전을 통해 사과할 것을 요구하고, 이 사건은 전국적인 관심거리로 부각된다.

크레디트 (83)

더보기
스태프

수상정보

더보기

상세정보

등급정보
92-41 고등학생가 (1992-02-18)  
개봉극장
국도, 롯데(서울)
노트
■ 김영빈 감독의 첫 데뷔작
■ 한국인을 비하한 야쿠자 두 명을 사살하고, 한인 차별 철폐를 주장하며 인질극을 벌이다 수감된 재일교포 김희로의 이야기를 그린 실화극
■ 80일간 일본의 아아모리에서 나고야까지 올로케 촬영을 진행 (네이버)

초기화면 설정

초기화면 설정